7인승으로 돌아온 '티구안 올스페이스'


폭스바겐코리아가 수입 SUV 시장의 독보적 베스트셀러 티구안의 공간 활용성 및 실용성을 극대화한 2020년형 티구안 올스페이스(Tiguan Allspace) 7인승 모델을 출시했습니다.



2020년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폭스바겐코리아가 2005년 한국 시장 진출 이후 최초로 도입하는 7인승 모델로, 재작년 티구안 올스페이스의 5인승 모델 출시 이후 지속됐던 고객들의 요구를 반영해 7인승 버전으로 출시됩니다.

 

7인승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3열 시트 도입으로 5인승 대비 한층 더 높은 공간 활용성을 자랑하며, 일상생활뿐만 아니라 아웃도어 액티비티까지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모델입니다.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이미 전 세대 대비 실내공간이 커진 2세대 티구안의 플랫폼을 더욱 확장해 공간을 극대화시킨 모델로, 티구안 대비 전장은 215mm, 휠베이스는 110mm 더 길어져 중형 세단급의 실내 공간을 제공합니다. 레그룸 역시 60mm가 더 늘어나 넉넉한 뒷좌석 공간을 자랑하며, 슬라이딩 기능의 2열 시트는 최대 180mm까지 앞, 뒤로 조절이 가능해 장거리 여행 시에도 편안함을 선사합니다.


가장 큰 장점인 트렁크 적재 공간 역시 일반 티구안 대비 85리터가 늘어나 (3열 폴딩 시) 동급 최대 수준을 자랑하는데요. 2, 3열 시트를 접을 경우 최대 적재량은 기본 700리터(3열 폴딩 시)에서 1,775리터 (2, 3열 폴딩 시)로 늘어나 최대 약 1.9m 길이 및 약 1.5m 폭의 짐을 수납할 수 있어 여러 형태의 짐이나 레저 장비를 운반하기에 편리합니다. 더불어, 여러 명이 한 차량으로 이동하는 경우 3열 시트를 활용하여 7인승 패밀리 카로서의 역할을 충분히 수행할 수 있습니다.



공간활용성의 극대화와 함께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전방추돌경고 프론트 어시스트 및 긴급 제동 시스템, 보행자 모니터링 시스템, 레인 어시스트, 사이드 어시스트 플러스, 후방 트래픽 경고시스템 등 폭스바겐의 최신 안전기술이 대거 탑재됐습니다.

 

더불어 편의 사양에 있어서도 360도 에어리어 뷰, 파크 어시스트, 헤드업 디스플레이, 파노라마 선루프, 트렁크 이지 오픈 기능 등 티구안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인 4모션 프레스티지(Prestige)와 거의 동일한 수준의 옵션을 채택해 고급 사양과 공간의 여유를 동시에 원하는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파워풀한 주행성능을 자랑하는 150마력 2.0 TDI 엔진과 7단 DSG 가 장착된 전륜구동 2.0 TDI 프레스티지, 한 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되며, 색상은 메탈릭 플래티넘 그레이, 논메탈릭 퓨어 화이트, 메탈릭 파이릿 실버, 메탈릭 블루 실크, 펄 효과가 가미된 딥 블랙의 5가지 색상으로 구성됩니다.


이로써 티구안은 도심주행이 잦은 고객들에게 최적화된 전륜구동 모델 2종, 다이내믹한 드라이빙과 액티브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기는 고객들을 위한 사륜구동 모델, 좀 더 넉넉한 실내공간 및 적재공간을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한 티구안 올스페이스 등 총 4가지 라인업을 갖추고 수입 SUV 1위 모델로서 위상을 더욱 높여나갈 수 있게 됐습니다.



티구안 올스페이스 7인승 모델은 오는 5월부터 본격 인도를 실시하며, 가격은 개소세 인하분 143만원이 인하된 4,827만원입니다.


Magic@autoissue.co.kr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