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 파워트레인으로 베일 벗은 '마이바흐 6 카브리올레'


컨버터블은 상대적으로 쿠페형 보다 예쁘기는 드뭅니다. 그러나 '비전 메르세데스-마이바흐 6 카브리올레'는 예외입니다.



메르세데스는 작년, 세계에서 가장 긴 쿠페로 '마이바흐 6 콘셉트'를 선보이며 이목을 끌었는데요. 올해 페블 비치 콩쿠르 델레강스에서는 '6 콘셉트 쿠페'의 드롭탑 버전을 공개했습니다.



이것은 아마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전기 자동차처럼 보이며, 분명 새로운 궁극의 럭셔리 카브리올레입니다.



아르 데코 디자인의 '비전 메르세데스-마이바흐 6 카브리올레'는 길이가 6m에 이르며 매우 긴 보닛을 시작으로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아름다운 라인을 이어가다 트렁크 리드에서 극적으로 좁아집니다.



그 뒷모습이 일종의 소형 스피드 보트를 연상시키는데요, '노티컬 블루 메탈릭(Nautical Blue Metallic)'이라고 불리는 풍부한 블루 색상의 외장과 화이트 가죽 인테리어의 적절한 조화로 전형적인 요트 느낌을 지니고 있습니다.



메르세데스는 인테리어 비용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퀼트 나파 가죽 시트에는 메르세데스 스타를 묘사한 블루 백라이트로 꾸몄으며, 흥미롭게도 나무 바닥을 적용했습니다.



또한 로즈 골드로 칠해진 센터락을 특징으로 하는 24인치 대형 휠을 장착했습니다. 메르세데스는 커다란 라디에이터 그릴은 핀 스트라이프 슈트에서 영감을 얻었지만 사실상 그 기능을 포함하지는 않는다고 말합니다.



그 이유는 '비전 6 카브리올레'가 순수 전기차이기 때문입니다. 각 바퀴에 하나씩 총 4개의 전기 모터로 인해 750마력의 최고출력을 발휘하며 322km 이상 주행이 가능한 배터리팩이 있습니다.



거기에 350kw ccs 고속 충전 시스템을 제공하여 단 5분 만에 100km의 주행 거리를 더할 수 있습니다.



메르세데스-마이바흐 6 카브리올레'는 단지 콘셉트카이며 생산에 들어갈지 여부는 아직 불투명합니다.



그러나 메르세데스는 그것이 실행에 옮기게 될 경우 300대 한정이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