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컨셉카 'i-TRIL'

도요타의 새로운 도심형 전기 자동차가 제네바 모터쇼에 선보인다.
작은 그릴과 LED로만 봤을 때 무척이나 독특하며 아이로드(i-Road)의 뒤를 이을 것으로 보인다.
차량에 대한 세부사항은 밝혀진 것이 없지만 경량 소재를 사용했고 기존 2인승에서 좌석이 하나 추가된 것으로 확인되며 아이로드에서 사용된 것과 동일한 '액티브 린(Active Lean)'기술을 

사용한다고 한다.

'액티브 린'이란 한마디로 차량 스스로 차체 균형을 유지할 수 있는 기능이며
스티어링 앵글, 자이로 센서, 차량 속도를 계산해 코너링 시에 앞쪽 좌우 바퀴의
높낮이가 달라져 차체의 기울기를 자동으로 제어하는 시스템이다.

덕분에 운전자는 오토바이와 같이 차량의 밸런스를 유지하려 힘쓰지 않아도 된다.

 

상용화만 된다면 도심 속에서는 더할 나위 없이 편한 교통수단이 될 것임에 틀림없을 듯하다.

도요타 i-TRIL은 어떤 멋진 모습으로 나올지 제네바 모터쇼가 기대된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