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풀 체인지급 부분변경 모델 '더 뉴 KX5' 선보여



기아자동차는 2018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더 뉴 KX5'를 16일, 중국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더 뉴 KX5는 치열한 중국 SUV 시장을 겨냥한 준중형급 SUV로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최첨단 안전사양,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적용된 주력 SUV로 내년 상반기 중국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데요,



가장 큰 특징은 부분변경 모델임에도 불구하고 풀 체인지 수준의 디자인 변화입니다. 파격적인 전면부 디자인과 스포티한 스타일을 갖춘 더 뉴 KX5는 기존 모델 대비 70mm 전장이 늘어 넉넉한 실내 공간을 확보했으며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유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 다양한 첨단 주행 안전기술이 적용됐습니다.



파워트레인은 2.0 가솔린 엔진과 1.6 가솔린 터보 엔진 두 가지 형태로 운영될 예정이며, QQ뮤직, 홈 IoT 연동, 차량 위치 공유 서비스, 빅데이터 기반 개인 맞춤 정보 제공 서비스 등 인지도 높은 신기술 적용으로 중국내 SUV 선호도가 높은 젊은 소비층을 적극 공략할 계획입니다.


특히, 텐센트 QQ 뮤직과의 협업을 통해 개발된 더 뉴 KX5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음성인식을 통한 음악 스트리밍, 시나리오 음성 제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는 탑승자가 차량 내에서 음성으로 명령을 하면 시스템이 이를 인식해 음악을 재생하는 기능으로, 별도의 조작 없이 음성만으로 간단하게 작동할 수 있으며, 시나리오 음성 제어 기능은 탑승자가 "졸려"라고 말을 하면 QQ 뮤직을 통해 신나는 음악이 자동으로 선곡돼 흘러나오고 윈도우 및 파노라마 썬루프의 열림 정도를 조정해 줍니다. 이를 통해 펀 드라이빙은 물론이고 사고 예방까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글로벌 시장 전용 소형 SUV 콘셉트카 'SP'를 공개했는데요. 기아차는 이번 광저우 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신차와 콘셉트카 그리고 커넥티비티 기술을 통해 브랜드 비전을 제시하고 있으며, 중국 내 시장에서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로 삼을 계획입니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16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되는 2018 광저우 모터쇼에서 '더 뉴 KX5', 'SP', 'K2', 'K3', '카이선', 'K5', '이파오(KX1)', '신형 즈파오(스포티지 신형 모델) 등 총 18대의 차량을 선보입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