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2.0 엔진 탑재한 '718 카이맨T & 718 박스터T' 공개



지난해, 포르쉐는 '911 T'라고 불리는 새로운 버전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카레라 T는 3.0리터 수평대향 6기통 트윈 터보 엔진을 얹어 최고 출력은 370마력(PS) 그대로이지만 수동변속기의 짧아진 변속비, 기계식 리어 디퍼런셜 록이 적용된 후륜구동 시스템 등을 적용했고, 공차 중량은 911 카레라 대비 20kg 가벼워 강렬한 드라이빙 구현합니다.




그리고 포르쉐는 718 쌍둥이에게도 같은 철학을 이어 갑니다. 'T'는 'Touring(투어링)'을 의미하며, 궁극적인 목표는 역동적인 주행의 즐거움입니다.



신형 718 T는 1968년 포르쉐 911 T의 순수 디자인을 계승한 모델로, 티타늄 그레이 컬러의 20인치 알로이 휠, 아게이트 그레이 컬러의 사이드 미러, 크롬 및 블랙 컬러 마감의 스포츠 배기 시스템 등을 적용하며 차별화를 뒀고, 카레라 T와 마찬가지로 불필요한 액세서리를 모두 제거했습니다.



가장 큰 변화 중 하나는 인포테이먼트 시스템이 없다는 것입니다. 또한 도어 핸들은 스트랩으로 대체되었습니다. 오로지 주행에만 초점을 맞췄다는 것을 알 수 있는 부분이며, 무게를 줄이기 위해 제거되었지만 무료 옵션으로 재설치 할 수 있습니다. 


실내는 고급 패딩과 가죽 커버, 모드 스위치가 장착된 360mm GT 스포츠 스티어링 휠, 718 로고를 수놓은 스포츠 시트가 적용됐습니다.



718 T는 T 모델 최초로 2.0리터 터보 엔진을 탑재했습니다. 7,000rpm에서 최고출력 300마력(PS), 2,150mm에서 최대토크 38.7kg.m의 성능을 발휘하며, 6단 변속기와 함께 기계식 리어 액슬 디퍼런셜 록이 포함된 '포르쉐 토크 벡터링(PTV)'가 제공됩니다.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는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그 결과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는 5.1초(PDK 장착 시 4.7초)가 소요되며, 최고속도는 275km/h에 달합니다. 



쌍둥이 718 T 모델에는 노멀, 스포츠, 스포츠 플러스 주행모드를 제공하는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를 기본 탑재했습니다. 스포츠, 스포츠 플러스 모드는 수동 변속기의 저단 변속 시 자동 듀얼 클러치 기능을 통해 엔진 관리 시스템과 가속 페달을 더욱 스포티한 상태로 만들어주며, 가속 성능을 극대화하는 런치 컨트롤과 스포츠 리스폰스도 지원합니다.


포르쉐는 PDK의 경우 스포츠 플러스 모드에서 제로백 성능을 0.2초 단축시킬 수 있다고 주장합니다.



이 외에도 20mm 차체를 낮춘 PASM 스포츠 섀시, 다이나믹 기어박스 마운트 등을 통해 정밀하고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합니다.



포르쉐 718 카이맨 T와 718 박스터 T의 독일 판매 가격은 각각 6만 3,047유로(약 8,100만원), 6만 5,070유로(약 8,400만원)부터 시작하며, 국내 출시 일정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댓글(0)